Share this page

IFC-한국정부, 신흥 시장 인프라 및 민관협력사업(PPP), 정보통신기술 지원 위해 파트너십 체결

서울 , 2018 5 2 - 세계은행그룹 산하 IFC( 국제금융공사 ) 한국 정부는 2018 세계은행 (World Bank) 국제통화기금 (IMF) 춘계 총회의에서 인프라시설 , 민관협력사업 (PPP) 첨단 ICT 기술 분야 관련 IFC 자문 서비스를 강화하는 Korea-IFC Partnership Program (KIPP)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했다 .
KIPP 파트너십은 900 달러 규모의 IFC 자문을 통해 신흥 시장 개발 사업을 지원할 것이며 , 기금의 50% 발전 , 운송 , 관리 , 폐기물 , ICT, 디지털 서비스 민관협력사업 부분에 할당될 예정이다 .
윤태식 기재부 개발금융 국장은 한국은 신흥시장에서 지속 가능한 개발을 가속화하기 위한 세계은행 그룹의 노력을 지지할 이며 “IFC 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수처리 , 발전 , 디지털 기타 중요한 서비스를 필요로하는 신흥시장에 제공할 있을 것이다 말했다 .
세계의 10 인구가 전력을 공급 받지 못하고 , 25 명이 취약한 위생 시설에 노출되어있으며 , 7 명이 깨끗한 식수를 공급받지 못한다 . 또한 , 40 명은 인터넷 접속이 불가능하다 . 개발도상국의 인프라를 개발하기 위해서는 향후 15 년간 연간 2 달러 이상의 투자가 필요하다 .
카린 핀켈스톤 (Karin Finkelston) IFC 대외협력담당 부총재는 “ICT 기술과 인프라에 대한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 아직도 많은 개발 도상국들은 경제 개발의 혜택을 누리기 위한 ICT 기반 기술이 부족하다 한국의 지원은 이러한 개도국의 취약한 산업에 민간금융 실질적인 지식과 경험을 이전시킬 이라고 말했다 .
이번 파트너십은 연구 조사 (FS) 사업 개발 등의 투자 프로젝트 활동도 지원할 예정이다 . IFC 1985 이후로 민간 투자자들로부터 67 달러를 동원했으며 , 세계 100 여개 한국 프로젝트에 100 달러 이상의 자금을 지원했다 . IFC 한국사무소는 2013 년에 다시 개소됐으며 , 지금까지 43 억달러의 자금을 기업의 국외 투자 기회 발굴과 투자 자문 등의 사업을 위해 지원했다 .
한편 , IFC 세계은행 그룹 (The World Bank Group) 일원으로 신흥 시장의 민간 부문에 개발 관련 초점을 최대 규모의 글로벌 개발 기구이다 . 세계 2,000 이상의 기업과 함께 협력하고 있으며 , 자본뿐 아니라 전문지식 영향력을 사용하여 어려운 시장에서도 기회를 창출하고 있다 . 지난 2017 IFC 민간 부문과 파트너와 협력해 개발 도상국을 위한 장기 자금 조달에 193 달러를 기록하였다 . 자세한 내용은 www.ifc.org 에서 확인할 있다 .
Stay Conn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