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are this page

IFC, 한국 기업들이 참여하는 요르단의 새로운 풍력 발전소 개발에 혁신적인 금융 패키지 제공

2018 11 8 , 요르단 암만 ? 세계은행그룹 소속 IFC ( 국제금융공사 ) 요르단에 대한 풍력 발전소 건설하는데 7 천백만 달러의 금융 패키지 ( financing package) 제공한다고 밝혔다 . 이번 투자는 올해 진행된 요르단의 풍력 분야에 대한 투자로서는 번째로 규모이다 .  
51 메가와트의 공장은 요르단 타필라 남부지역에 건설될 예정이며 , 이는 요르단에 클린 에너지를 공급하는데 도움이 것이다 . 이번 개발은 한국 남부발전 (KOSPO) 대림 에너지에서 진행한다 .
지난 20 , 세계은행그룹은 규제 금융 지원을 통해서 언번들링 (unbndling) 향후 민영화를 지원하는 방법으로 요르단의 에너지 분야에서 중요한 역할을 담당해 왔다 . 또한 , IFC 금융 투자 솔루션으로 요르단의 재생 에너지 프로그램을 활성화하는데 일조했다 . 현재까지 IFC 요르단에서 13 건의 재생에너지 프로젝트에 3 달러 이상을 투자했다 .
이번 투자는 타필라를 비롯한 요르단의 풍력발전 지역에 대한 투자에 이어 , 재생에너지를 통해 요르단 국내 에너지 공급을 활성화하기 위한 IFC 활동 하나이다 .  IFC 지역에서 풍력 프로젝트를 담당하는 여러 민영 사업자들을 비롯한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 연계하여 , 지역 생물다양성에 잠재적으로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있는 사항들을 파악하고 , 이를 최소화할 있는 방안도 협의하고 있다 .
한국남부발전과 대림에너지가 설립한 현지법인 대한풍력의 조태희부장은 “IFC 전문성과 요르단 재생에너지에 대한 풍부한 경험이 사업주가 성공적으로 해당 시장에 진출하는데 많은 도움이 됐다 .” 라며 이번 프로젝트는 요르단 국가의 재생에너지를 확대하고 저렴한 비용으로 에너지 공급을 다변화하는데 도움이 것이다 .” 라고 밝혔다 .
IFC 중동 북아프리카 모아예드 마크로프 디렉터는 “IFC 장기적으로 새로운 자원과 자본을 동원함으로써 요르단에 해외 직접 투자를 유치할 있도록 지원할 것이다 . 라며 “IFC 경기 조정형 투자 방식이 요르단의 재생에너지 분야에 대한 경쟁력을 강화시키고 지역의 비슷한 형태의 투자에 모델을 마련할 있기를 바란다 . 라고 밝혔다 .
IFC( 국제금융공사)
IFC는 세계은행( World Bank) 의 자매기관이며, 신흥시장에서의 민간부문 투자를 전문적으로 다루고 있는 세계 최대 개발 금융 기관인 세계은행그룹( World Bank Group) 에 소속된 기관입니다. 전 세계 2,000개 이상의 기업과 함께 협력하고 있으며, 자본뿐 아니라 각 분야의 전문지식 및 영향력을 사용하여 어려운 시장에서도 다양한 기회를 창출하고 있습니다 . 201 8 년 기준, IFC는 민간 부문과 협력하여 신흥시장을 위해 230억 달러 이상의 장기 자금을 조달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www.ifc.org 에서 확인이 가능합니다 .
IFC 와 관련된 더 자세한 정보는 아래 링크를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