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are this page

IFC, 해외시장에서 경쟁력 있는 한국 스타트업 발굴을 위해 D.CAMP와 디데이(D.DAY) 공동 개최

2019 3 21 , 서울 ? 세계은행그룹 소속 IFC( 국제금융공사 ) 한국사무소와 은행권청년창업재단 디캠프는 3 20 , 스타트업을 위한 데모데이 (Demo Day) 행사인 디데이 (D.DAY) 공동 개최했다 . 이번 행사는 IFC 디캠프가 한국의 스타트업이 신흥시장에 진출할 있는 가능성과 기회를 함께 모색하고자 마련했다 .
이번 디데이의 심사결과 , 박테리아 신속 검출 센서를 개발한 스타트업인 더 웨이브 토크(대표 블라드미르 문)와 푸드테크 스타트업인 고피자(대표 임재원)가 최종 공동 우승자로 선정됐으며, 우승자는 디캠프가 제공하는 최대 3억원의 투자를 받을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된다 .
니쿤지 진시 IFC 벤처투자부문 글로벌 총괄은 이번 행사를 통해 한국 스타트업들의 창의성과 경쟁력을 확인할 있었다 .” 라며 행사에 참여한 스타트업들의 사업 계획과 아이디어를 통해 , 디지털 솔루션이 신흥시장에 다양한 혜택을 가져다 있을 것이라는 점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 . IFC 세계 여러 지역의 디지털 경제에 참여하고 있으며 , 이를 바탕으로 신흥시장에 진출하고자 하는 한국 스타트업에 투자 및 지원할 준비가 되어 있다 .” 라고 밝혔다 .
80 여개의 스타트업이 지원한 이번 디데이를 위해 , IFC 비롯하여 퓨처플레이 , 베이스인베스트먼트 , 카카오벤처스 , 쿠팡 국내외 투자자들이 심사위원으로 참여했다 .
디캠프 김홍일 상임이사는 “IFC 잠재력을 가진 국내 스타트업을 발굴하고자 마련된 디데이에 관심을 가지고 공동 주최자로 참가한 점은 여러모로 고무적인 일이다 .” 라면서 앞으로 국제 경쟁력을 갖춘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지원하기 위해 IFC 같은 외부 파트너사를 연결하는 허브 역할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랜달 리오펠 IFC 북아시아 수석대표는 동남아시아는 인구통계학적 측면에서 커다란 잠재력을 갖고 있는 세계 최대 시장 중의 하나이다 . 한국의 스타트업과 벤처캐피탈은 지역에서 진행되고 있는 디지털전환 ( 디지털 트랜스포매이션 ) 관심을 기울여야 한다 .” 라며 “IFC 앞으로도 디캠프와 같은 인큐베이터와의 협업을 통해 , 스타트업들이 해외 시장에서 다양한 기회를 모색할 있도록 지원할 것이다 .” 라고 밝혔다 .
IFC 신흥 시장의 민간 부문 투자를 전문적으로 다루고 있는 세계 최대 개발 금융 기관이다 . IFC 벤처캐피털팀은 2000 년대 초부터 100 건의 벤처 투자를 통해 10 달러 이상의 금융을 제공했다 . IFC 1985 년부터 다른 파트너사로부터 동원된 67 달러를 포함하여 100 달러 이상의 금융을 세계에서 진행된 100 개의 한국 기업 프로젝트에 제공해왔다 . 그리고 , 43 달러는 2013 IFC 한국에 재개소한 이후 한국 기업들의 신흥시장 진출 확대를 지원하기 위해 제공됐다 .
IFC( 국제금융공사)
IFC는 세계은행( World Bank) 의 자매기관이며, 신흥시장에서의 민간부문 투자를 전문적으로 다루고 있는 세계 최대 개발 금융 기관인 세계은행그룹( World Bank Group) 에 소속된 기관입니다. 전 세계 2,000개 이상의 기업과 함께 협력하고 있으며, 자본뿐 아니라 각 분야의 전문지식 및 영향력을 사용하여 어려운 시장에서도 다양한 기회를 창출하고 있습니다 . 201 8 년 기준, IFC는 민간 부문과 협력하여 신흥시장을 위해 230억 달러 이상의 장기 자금을 조달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www.ifc.org 에서 확인이 가능합니다 .
IFC 와 관련된 더 자세한 정보는 아래 링크를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